한국DPI는


한국DPI는

장애인의 완전한 사회참여와 기회균등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DPI (Disabled Peoples’ International : 국제장애인연맹)은...

1980년 캐나다 위니펙시에서 개최되었던 RI(Rehabilitation International : 국제재활협회) 세계대회에 참가했던 세계 각 국의 장애인당사자 250여명에 의하여 태동되어, 1981년 51개국 4백여명의 장애인이 참석한 가운데 싱가포르에서 제1회 세계장애인 대회를 가짐으로써 정식으로 출범한 국제적인 장애인당사자 조직이다. DPI는 장애인 문제에 관한 장애인당사자들의 목소리를 알리고자 장애인에 의한 독자적인 조직으로 출범하였다. DPI의 이념은 세계의 항구적인 평화의 기초가 되는 사회정의와 '장애인의 완전한 사회참여와 기회균등'을 실현하며, 장애인을 장애인에게 필요한 물리적 환경, 사회보건환경, 교육환경, 근로환경, 문화 환경 상의 모든 장벽을 제거하는데 있다. 또한 이들 모든 제도를 장애인이 이용하기 쉽게 하고, 각 국 정부가 모든 분야의 개혁과 발전계획을 수립함에 있어 장애인의 이익을 충분히 배려하고 보장하도록 촉구하는 것도 매우 중요한 역할임을 알리고 있다. DPI는 장애인의 인권신장과 장애인의 경제적, 사회적인 완전한 통합을 이루어 내고, 장애인 관련 단체에 대한 지원과 발전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세계인권선언, 국제인권협약, 유엔지적장애인권리선언 등 유엔의 장애인의 권리선언 내용을 실현하고자 하는 국제적인 유형별 통합 장애인당사자 인권단체이다.

한국DPI (DPI Korea : 한국장애인연맹)은...

'장애인의 완전한 사회참여와 기회균등' 이념의 실현을 목표로 하는 장애인당사자 인권단체로써 1986년 발족. 국제DPI의 국내 유일한 회원단체로서의 활동을 시작하였다. 장애인정책개발? 인권교육? 인식개선 활동을 통해 진보적인 장애인 관련 이념을 국내에 전파하고 실천하는데 주력하고 있으며, 제7대 조약인 국제장애인권리협약 연대단체를 구성하여 간사단체를 맡아 UN 제정 및 국내 비준을 위해 활동하였고, 국내 비준 이후 장애인권리협약의 국내 홍보 및 올바른 이행을 위한 모니터 활동을 하고 있다. 2007년에는 세계장애인한국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여 서울선언문을 공표함으로써 장애인 인권에 대해 명실상부한 국제 조직으로서의 위상을 자리 잡게 되었으며, 해외 각국의 DPI와 장애관련 국제단체와의 교류를 통해 국제 이슈에 참여하여 오피니언 리더로서의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또한, 보다 공신력 있는 활동을 하기 위해 2002년 보건복지부 소관 비영리법인단체로 등록하였으며, 전국의 16개시도 지역연맹 설립 및 장애인 관련 단체의 가맹으로 넓히면서 지방 및 유형별 통합 장애인당사자 인권단체로서 장애인의 완전한 사회참여와 기회균등의 실현을 위한 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사단법인 한국장애인연맹(DPI)  |  대표 : 황광식  |  고유번호 : 204-82-06164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 이룸센터 4층 405호 

TEL :  02-457-0427  |  FAX : 02-458-0429  |  E-mail : dpikorea@dpikorea.org  |  개인정보담당자 : 박지수 

Copyright © 2019 한국장애인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